본문으로 바로가기
41762542 0232017112941762542 02 0213001 6.0.17-RELEASE 23 아시아경제 0 popular

마을은 학교 밖 교실이다!

글자크기

용산구, 28일 2017 혁신교육지구 평가보고회 개최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마을은 학교 밖 교실이다!”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28일 옛 평생학습관에서 '2017 혁신교육지구 평가보고회’를 가졌다.

지난 1년간 혁신교육지구 사업성과를 공유하기 위해서다.

이날 행사는 오후 4시부터 2시간동안 혁신교육지구 사업 소개, 추진내용 발표, 질의응답, 평가위원 의견청취 순으로 진행됐다. 성장현 용산구청장과 사업 관계자, 교사, 학부모 등 60명이 참가, 허심탄회한 이야기를 나눴다.

행사장 로비에는 혁신교육지구 사업내용을 정리한 패널을 전시하고 참가자 이해를 도왔다.

혁신교육지구는 공교육 혁신을 위해 교육청, 서울시, 자치구, 지역주민이 참여, 학교와 함께 새로운 교육모델을 실현하도록 서울시와 교육청이 지정 지원하는 자치구를 말한다.
아시아경제

용산구, 2017 혁신교육지구 평가보고회 개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구는 올해 초 서울형 혁신교육지구로 지정됐으며 '아동·청소년 우리 모두 용산에서 서로 도와 성장하며 행복하게 살아간다'는 미션을 세웠다.

구가 추진해 온 혁신교육지구 사업은 4개 분야 20건에 이른다. 세부적으로는 ▲마을-학교 연계사업 7건 ▲청소년 자치 활동 5건 ▲지역 특화사업 6건 ▲민관학 거버넌스 운영 2건이다.

마을-학교 연계사업에는 중학교 협력 예술강사 지원, 마을활동가 연수, 마을결합형 학교 운영, 마을과 함께하는 독서토론, 다문화 이해를 위한 독서활동 등이 있다.

청소년 자치활동으로는 초중고교 동아리 지원, 마을탐방 연합동아리 운영, 청소년 노동인권 프로그램, 청소년의회 준비위원회 운영 등이 이뤄졌다.

지역 특화사업은 다문화가정을 위한 적응력 강화 프로그램, 마을교과서 개발, 사이버 언어폭력 예방교육, 청소년 우주과학 프로그램, 만초천 수질관리를 통한 환경보호 활동 등이 진행됐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우리 소중한 아이들이 건강하게 자라나기 위해서는 학교 뿐 아니라 지역사회 모든 이의 관심과 참여가 필요하다”며 “용산이 교육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혁신교육지구 사업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