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1482628 0032017111541482628 03 0301001 5.17.8-RELEASE 3 연합뉴스 0

취업자수 증가폭 다시 20만명대로…청년실업도 악화(2보)

글자크기

9월 31만4천명에서 10월 27만9천명대로 떨어져

청년 실업률 8.6%…체감실업률은 21.7%

연합뉴스


취업을 위한 기다림 [연합뉴스 자료사진]



(세종=연합뉴스) 박대한 이대희 기자 = 10월 취업자가 27만9천명 증가하면서 증가폭이 다시 20만명대로 내려앉았다.

청년층(15∼29세) 실업률은 물론, 체감실업률 역시 큰 폭 뛰면서 고용사정이 좀처럼 개선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자영업자 역시 2개월 연속 증가하는 등 고용지표가 불안한 흐름을 이어가는 모습이다.

통계청이 15일 발표한 10월 고용동향을 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2천685만5천명으로 1년 전보다 27만9천명(1.0%) 증가했다.

취업자수 증가 규모는 한동안 30만명대를 유지하다가 8월에 21만2천명으로 7개월 만에 20만명대로 떨어졌다. 한 달 만인 9월(31만4천명)에는 30만명대를 회복했지만 10월 다시 20만명대로 내려갔다.

산업별로 건설업, 공공행정·국방 및 사회보장행정, 보건업 및 사회복지서비스업, 도매 및 소매업 등에서 증가했지만, 사업시설관리 및 사업지원서비스업, 숙박 및 음식점업, 전문·과학 및 기술서비스업 등에서 줄었다.

'괜찮은 일자리'로 평가받는 제조업은 1년 전보다 2만8천명 증가하면서 5개월 연속 증가세를 유지했다.

연합뉴스

[그래픽] 취업자수 증가폭 2개월만에 다시 20만명대



자영업자는 지난 8월 1년여만에 처음으로 줄었으나 9월(4만5천명)에 이어 10월(4만3천명)에도 증가했다.

10월 고용률은 61.3%로 1년 전보다 0.2%포인트(p) 상승했다.

실업률은 3.2%로 1년 전보다 0.2%포인트 하락했다.

청년층 실업률은 8.6%로 1년 전보다 0.1%포인트 올라갔다.

특히 청년 체감실업률인 고용보조지표 3은 21.7%로, 1년 전보다 0.6%포인트 상승하며 고공행진을 이어갔다.

pdhis959@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