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1481716 0672017111541481716 06 0601001 5.17.8-RELEASE 67 아시아투데이 0

'집밥 백선생3' 남상미, 남편 공개·양평 호화 저택 눈길 "동갑이다…집 짓는데 2년"

글자크기
아시아투데이

남상미 남편 / 사진=방송캡처


아시아투데이 디지털뉴스팀 = '집밥 백선생3'에 출연한 남상미 남편과 양평 대저택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지난 14일 방송된 tvN '집밥 백선생'에서는 백종원, 이규한, 윤두준, 양세형이 남상미의 집을 찾는 내용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공개된 남상미의 자택은 경기도 양평에 위치해 있으며 2층 집으로 화려한 내부와 경관을 자랑했다.

특히 한쪽 전면에 통 유리창으로 인테리어 된 실내 디자인은 카페를 연상케 해 화려한 호화 장관을 뽐내고 있어 눈길을 끈다. 남상미는 "다 직접 지었다. 그래서 총 2년이 걸렸다"고 설명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또한 남상미는 남편을 향해 "지인 집에 놀러 갔다가 그 자리에 있는 남편을 보고 첫눈에 반했다"며 "인상 정말 좋지 않으냐. 동갑이다"고 소개해 관심을 모았다.

이어 "처음 만났을 때부터 하트 뿅뽕이었다. 내가 첫눈에 반했다"라며 "첫 모습이 되게 건강했다. 집에 초대를 받으면 선물을 사 가지고 가지 않냐. 보통 향초, 와인을 사 오는데 귤 한 박스를 사 왔더라. 그 모습에 '저 사람은 마인드가 건강하구나'라고 느껴졌다"라고 달달함을 자랑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