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1477638 0232017111441477638 05 0508003 5.17.8-RELEASE 23 아시아경제 0

대한항공, 한국전력 꺾고 꼴찌 탈출…4위로 도약

글자크기

여자부 현대건설, 도로공사에 완승…선두 등극

아시아경제

대한항공 배구단[사진=김현민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남자프로배구 대한항공이 한국전력을 제압하고 꼴찌에서 탈출했다.

대한항공은 14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7~2018 V리그 남자부 2라운드 홈경기에서 한국전력에 세트스코어 3-0(25-19 25-23 25-10)으로 이겼다. 최근 2연패를 벗어나면서 4승4패(승점 12)로 최하위에서 순위가 단숨에 4위로 도약했다. 한국전력은 2연패하며 5위(3승5패·승점 11)로 한 계단 밀렸다.

대한항공의 주포 밋차 가스파리니는 19점을 올려 승리를 이끌었다. 왼쪽 공격수 김학민(11점)과 정지석(10점)도 두 자릿수 득점으로 힘을 보탰다.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여자부 경기에서는 홈팀 현대건설이 한국도로공사에 세트스코어 3-1(25-21 21-25 25-13 25-17)로 이겼다. 5승2패(승점 14)로 IBK기업은행(승점 12)을 밀어내고 선두로 도약했다. 도로공사(승점 12)는 2위에서 3위로 내려갔다.

현대건설의 중앙공격수 양효진은 블로킹 일곱 개와 서브에이스 네 개를 포함해 22점을 올렸다. V리그 여자부 최초로 개인 통산 950블로킹도 달성했다. 여기에 다니엘라 엘리자베스 캠벨이 18득점, 황연주가 15득점으로 힘을 보탰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