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1470155 0032017111441470155 02 0201001 5.17.8-RELEASE 3 연합뉴스 0

횡령혐의 하나투어 대리점 대표 체포영장…7명 8천만원 피해접수

글자크기

일산·파주 피해 다수 접수…총 1천명 '피해액 수십억대' 추정

연합뉴스

하나투어
[연합뉴스TV 제공]



(파주=연합뉴스) 권숙희 기자 = 약 1천명의 피해자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는 '하나투어 횡령사건'의 용의자인 판매대리점 대표에 대한 체포 영장이 발부됐다.

경기 파주경찰서는 하나투어의 한 판매대리점 대표 A씨에 대한 고소장이 총 7건 접수돼 지난 9일 횡령 혐의로 체포 영장을 발부받았다고 14일 밝혔다.

A씨는 당초 경찰에 자진 출석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가 잠적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과 하나투어 측에 따르면 A씨는 경기도 파주와 일산 지역에서 하나투어 판매대리점을 1곳씩 운영했다.

A씨는 하나투어 본사로 입금해야 할 피해자들의 여행경비를 자신의 개인 계좌나 판매대리점 계좌로 입금받아 횡령한 혐의를 받고 있다.

현재 파주경찰서에 접수된 사건(7건)의 피해 금액은 약 8천만원으로 추산됐으며, 하나투어 측에서 파악한 피해자가 1천명에 달하는 만큼 총 피해 금액은 수십억원에 이를 것으로 보인다.

파주경찰서 관계자는 "지난 7일 처음으로 피해자 측 고소장을 접수한 이후 피해자들이 늘어나고 있다"면서 "다른 지역 경찰서에서 접수된 사건도 파주경찰서로 이관되는 대로 수사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suki@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