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1457063 0242017111441457063 07 0703001 5.17.7-RELEASE 24 이데일리 0

`강철비` 일촉즉발 핵전쟁 위기가 스크린에…

글자크기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남북 핵전쟁 시나리오가 스크린에 펼쳐진다.

영화 ‘강철비’는 북한 내 쿠데타가 발생하고, 북한 권력 1호가 남한으로 긴급히 넘어오면서 펼쳐지는 첩보 액션 블록버스터다. 연출을 맡은 양우석 감독은 10년 넘게 이 프로젝트를 준비해왔다. 그는 “남과 북이 처한 엄혹한 현실에 대한 상상이 그 어느 때보다도 필요한 세상이 된 것 같다. 남과 북의 긴장에 대해 냉철한 상상을 해보자는 의미에서 ‘강철비’를 기획하게 됐다”라고 전했다.

정우성은 북한 최정예요원 엄철우 역을 맡았다. 정우성은 “북한이 미사일 한방만 쏴도 전 세계가 들썩거리는데 막상 우리들은 생각보다 태연하다. 영화 촬영을 하는 동안 그런 상황에 대해 깊게 이해하려고 했다”고 밝혔다.

‘강철비’는 지난 2월 크랭크인해 4개월 간의 촬영을 마치고 지난 6월 크랭크인했다. 일촉즉발의 핵전쟁 위기를 그린 ‘강철비’는 오는 12월 개봉한다.

<ⓒ함께 만들고 함께 즐기는 엔터테인먼트 포털 스타in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