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0893103 0102017101840893103 02 0213002 6.0.16-HOTFIX 10 서울신문 0 popular

용산 화합의 잔치

글자크기
서울 용산구는 18일 제24회 용산구민의 날 기념식을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18일 오후 3시 용산아트홀 대극장에서 열리는 기념식에는 진영 국회의원, 성장현 용산구청장, 국내외 내빈들과 용산구민 등 2000명이 자리할 예정이다.

특히 구는 지난 7월 구민대상 시상 방침을 수립하고 후보자 37명을 접수해 현지실사와 공적심사위원회 심의를 거쳐 4개 부문 수상자를 최종 선정했다. 수상자는 오화분(효행상), 안춘만(협동상), 손전수(모범가족상)씨 등이다. 오씨는 중풍으로 거동이 불편한 모친을 18년째 직접 돌봐 왔다는 점이 높이 평가됐다. 후암동에 거주하는 안씨는 지역 내 다양한 직능단체 활동을 통해 주민 화합에 기여했다는 평이다. 재능기부를 통해 취약계층 가정 도배·장판 교체 봉사를 펼치고 있는 삼성여객봉사단도 특별상을 받았다.

기념식 전후에 ‘한마음축제’도 진행된다. 숙명여대 학생들의 현악4중주 공연과 진성, 김용임, 배일호 등 초대가수 공연을 준비했다.

용산아트홀 지하 1층 로비에서는 행사 참석 구민들을 대상으로 ‘가훈 및 명구 써주기’ 이벤트를 벌인다.

구는 1994년 구민의 자긍심을 고취시키고 지역문화를 계승·발전시킨다는 취지로 ‘서울특별시 용산구민의 날’ 조례를 제정, 매년 행사를 이어 오고 있다.

송수연 기자 songsy@seoul.co.kr

▶ 부담없이 즐기는 서울신문 ‘최신만화’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