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0816448 0352017101340816448 09 0902001 5.17.5-RELEASE 35 한겨레 0

[탁기형의 생각 있는 풍경] 가을볕

글자크기
[한겨레]
한겨레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 해 동안 최선을 다해 살아온 풀들이 갈색 옷으로 갈아입고 떠날 채비를 하고 있습니다. 선선해진 바람에 서걱거리는 풀 위로 떨어지는 순한 햇볕 한 줌이 어느새 따뜻하게 느껴지는 시간. 한여름의 뜨겁던 태양빛과 비바람을 견디고 제 자리에서 몫을 다한 것들의 마지막은 아름답고 위대합니다. 그것이 무엇이든.

사진하는 사람

▶ 한겨레 절친이 되어 주세요! [신문구독]
[사람과 동물을 잇다 : 애니멀피플] [카카오톡]
[ⓒ한겨레신문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