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0815389 0142017101340815389 03 0304001 5.17.9-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벤처캐피탈협회 '홍콩 추계전자전' 국내 VC 투자역 참여

글자크기
글로벌 유명 스타트업 발굴 및 투자기관 만난다

한국벤처캐피탈협회는 아시아 최대의 전자 박람회인 '2017년 홍콩 추계 전자전'에 국내 VC 투자 심사인력 20여명이 참가해 글로벌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글로벌 투자기관과의 만남을 갖는다고 13일 밝혔다.

이번에 마련된 1대1 투자 매칭 프로그램에는 미국, 중국, 일본, 대만, 싱가포르 등 주요국의 유망 스타트업이 참여해 국내 VC 심사역으로부터 투자 검토를 받게된다. 참여 기업은 주최기관인 홍콩무역발전국과 협회가 사전 심사를 통해 선별한 투자 유망기업으로, 이번 행사를 통해 해외 투자에 대한 물꼬를 틀 전망이다.

오세헌 벤처캐피탈협회 부회장은 "국내 벤처캐피탈의 글로벌 진출에 따른 지역적 한계 및 해외 네트워크 부족 등과 같은 걸림돌을 해소하기 위해 협회가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며 "이번 전자전을 통해 투자처 발굴 뿐만 아니라 해외 투자자와의 교류를 통해 향후 해외 GP와의 공동 투자를 기대하는 한편, 글로벌 산업 트렌드에 대한 투자인력의 인사이트도 키울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올해로 37회째를 맞는 '2017 홍콩 추계 전자전'은 가상·증강현실, 3D 프린팅, 드론, 스마트기기용 액세서리, IoT 분야의 글로벌 스타트업의 기술 및 제품들을 한눈에 볼 수 있는 '혁신기술 & 스타트업 코너'가 마련돼 아직 국내에 소개되지 않은 첨단기술과 혁신제품을 직접 체험할 수 있다.

spring@fnnews.com 이보미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