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0814130 0512017101340814130 02 0204001 5.17.9-RELEASE 51 뉴스1 0

가수 길 '고개 숙인 채'

글자크기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민경석 기자 = 음주 운전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가수 길(39·본명 길성준)이 13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1심 선고 공판에서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 받은 후 법원을 나서고 있다. 2017.10.13/뉴스1
newsmaker82@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