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0812205 0242017101340812205 02 0201001 5.17.5-RELEASE 24 이데일리 12981773

길원옥 할머니 미국行…위안부 문제 알린다

글자크기

이달 14일부터 일주일 간 미국 방문

美 조지워싱턴대 등서 위안부 문제 호소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이슬기 기자]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길원옥(90) 할머니가 위안부 문제 해결을 촉구하기 위해 미국을 방문한다.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정대협)는 길 할머니가 오는 14~22일까지 위안부 문제의 정의로운 해결을 알리기 위해 미국 로스앤젤레스(LA)와 워싱턴DC 등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13일 밝혔다.

길 할머니는 16일 미국 LA에서 위안부 문제를 다룬 영화 ‘어폴로지’ 상영회에 참석할 계획이다. 이 자리에는 영화를 만든 캐나다 출신 티파니 슝 감독도 동석한다.

길 할머니는 이튿날인 17일 워싱턴DC로 이동해 기자간담회를 하고 18일 조지워싱턴대, 19일 솔즈베리대 집회에 참석해 피해자 증언에 나설 방침이다. 이후 21일 워싱턴 동포들과 집회를 한 뒤 23일 한국으로 돌아올 예정이다.

정대협 관계자는 “이번 방미 행사를 통해서 동포들에게 위안부 피해자들의 인권 회복을 위해 국제사회가 함께 노력해 줄것을 요청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