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0797703 0512017101340797703 06 0602001 5.17.5-RELEASE 51 뉴스1 0

'인생술집' 최시원, 슈주 열애 폭로부터 혓바닥 연기까지 (종합)

글자크기
뉴스1

'인생술집' © News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장수민 기자 = '인생술집'에 최시원이 등장하자 같은 슈퍼주니어 멤버인 MC 김희철이 유독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13일 방송된 tvN 예능 '인생술집'에서는 최시원과 공명이 게스트로 출연해 술잔을 기울이며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특히 이날 김희철은 최시원의 등장에 "걱정이 태산이다. 가족 앞에서 학예회 하는 기분이다"라며 불안 초조해 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 순간 최시원이 맥주 한박스를 들고 등장했고, 김희철은 "너는 왜 굳이 제대 첫 예능을 이걸로 했느냐"며 면박을 주며 한숨을 쉬었다.

최시원은 "그래도 나는 김희철이랑 같이 방송하는 건 편한 편이다"라며 예성과 동해를 언급하며 "개인의 이슈와 화제가 더 중요한 멤버들이 있다. 나는 그런 사람 아니다"라고 솔직하게 발언해 웃음을 더했다.

최시원은 이어 "평소 신동엽, 유세윤과 술을 마시고 싶었다"라고 말하며 반가워 했고, 이에 김희철은 "술도 마시고, 인사도 하고, 출연료도 받고 얼마나 좋냐"라고 말하며 "양아치네?"라고 말해 모두를 폭소시켰다.

이어 MC 신동엽은 "혹시 슈퍼주니어 멤버들끼리 연애 상황이나 상대를 공유하는가?"라고 질문했고, 이에 최시원은 "겹칠 수도 있으니 말한다"라고 말해 궁금증을 유발했다.

이어 김희철은 "데뷔 초기에 공교롭게 겹친 적이 있었다. 충격인 것은 그 여자 연예인분은 둘다 같은 멤버인 것을 아는데"라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내며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

또한, 이날 최시원은 드라마 '그녀는 예뻤다"의 명장면에 대한 언급이 나오자 "그 장면을 찍을 때, 정음 누나가 날 정말 싫어했던 것 같다"라고 말했다. 최시원이 혀를 길게 내밀고, 황정음이 단무지를 그의 혀에 던지는 해당 장면에 대해 그는 "침과 단무지의 식초가 접착제처럼 딱 붙더라"라고 말하며 해당 장면을 재연해 스튜디오를 폭소로 가득 채웠다.

jjm928@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