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0788082 0292017101240788082 06 0602001 5.17.9-RELEASE 29 OSEN 0

[스타톡톡] 정해인·신재하, '당잠사'→'감빵생활' 같이 달린다

글자크기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최나영 기자] 정해인과 신재하가 차기작에서도 나란히 함께 한다.

SBS 수목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에서 빛나는 활약을 보이고 있는 정해인과 신재하가 올 하반기 방송 예정인 신원호 PD의 신작 드라마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에도 나란히 캐스팅 된 것.

두 사람은 현재 방송 중인 '당신이 잠든 사이에'를 통해 비주얼과 연기에서 꽉 찬 매력을 보여주고 있기에 기대를 더한다.

'당신이 잠든 사이에'에서 정해인은 주인공 홍주(수지)의 경찰 친구이자 예지몽을 꾸는 우탁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한우탁으로 인해 재찬(이종석)과 홍주(배수지), 그리고 우탁이 예지몽을 꾸는 이유가 서로의 목숨을 구해준 사건이 관련 있는 것으로 드러나기도 했다.

정해인은 선한 얼굴과 안정된 연기력으로 호감 캐릭터를 만들었다. 김수현 작가의 '그래 그런거야', 김은숙 작가의 '도깨비', 박혜련 작가의 '당신이 잠든 사이에'에 이어 '슬기로운 감빵생활' 까지. 화제작에 늘 이름을 올리며 방송계가 주목하는 배우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중이다.

신재하는 극 중 재찬의 동생 승원 역을 맡아 이종석과 티격태격하는 브로맨스 연기로 훈훈함을 자아낸다. 이와 더불어 재찬과 홍주가 서로의 예지몽을 얘기하다가 승원이 살인자가 되는 것을 의기투합해 막은 에피소드들이 등장해 초반 시청자들을 이끌었다. 이처럼 이야기 진행에서 중요한 역을 담당하는 인물이다.

신재하는 영화 ‘거인’, SBS 드라마 ‘피노키오’, ‘원티드’, KBS 2TV ‘페이지 터너’, 웹드라마 ‘고호의 별이 빛나는 밤에’, ‘손의 흔적’ 등 쉴 새 없이 다양한 작품 활동을 하며 배우로서의 스펙트럼을 넓혀왔다.

두 사람이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 어떤 캐릭터를 연기할 지는 구체적으로 알려지지 않았지만 대학로에서 잔뼈가 굵은 배우들이 대거 출연하는 이 드라마에서 어떤 존재감을 보일 지 주목되는 바다.

한편 두 사람은 이종석과 함께 일본 여행을 함께 다녀올 정도로 절친이기도 하다. /nyc@osen.co.kr

[사진] FNC, 인넥스트트렌드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