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0317462 1072017091440317462 05 0506003 5.17.5-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34413990

[SPO 히어로] 양봉업자 손흥민, 이번에도 꿀 빨았다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김도곤 기자] '양봉업자' 손흥민이 어김없이 달콤한 꿀을 쪽쪽 빨았다.

토트넘(잉글랜드)은 14일(한국 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1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H조 조별 리그 1차전 도르트문트(독일)와 경기에서 3-1로 이겼다.

토트넘 승리의 중심에 손흥민이 있었다. 손흥민은 해리 케인의 뒤에 크리스티안 에릭센과 함께 2선 공격수로 나서 선제골을 넣으며 승리의 신호탄을 쐈다. 손흥민은 전반 4분 만에 골을 넣으며 시즌 마수걸이골을 터뜨렸다. 하프라인에서 공을 받아 전력질주해 문전까지 침투했고 소크라티스 파파스타폴리스를 제치고 강력한 골을 넣었다. 상대 수비수를 감각적인 드리블로 중심을 무너지게 한 후 골키퍼를 피해 구석으로 차 넣은 멋진 골이었다.

손흥민의 활약은 계속됐다. 에릭센과 자리를 바꾸며 측면을 오갔고 케인이 측면으로 빠질 경우 중앙으로 침투해 공격을 이끌었다. 추가골은 없었지만 후반 6분 에릭센, 케인과 멋진 연계플레이를 보여줬고, 후반 26분에는 역습 상황에서 빠르게 치고들어가 케인의 패스를 받아 슈팅을 시도했다. 비록 수비수 발에 걸리긴 했지만 에릭센, 케인, 손흥민으로 이뤄지는 토트넘의 무시무시한 역습을 보여줬다.

손흥민은 도르트문트에 유독 강하다. 이날 경기를 포함해 9경기에 나서 7골을 넣었다. 함부르크, 레버쿠젠에서 뛰었던 분데스리가 시절에서 도르트문트를 만나 6경기에 출전해 5골을 넣었다. 함부르크 시절인 2012-13 시즌 4라운드에서 멀티 골을 넣으며 3-2 승리, 같은 시즌 21라운드에서 다시 멀티 골을 넣으며 4-1 승리를 이끌었다.

레버쿠젠으로 이적해서도 클롭에 강한 면모는 이어졌다. 2013-14 시즌 15라운드에서 결승골을 넣으며 1-0 승리의 일등공신이 됐다.

손흥민은 이날 경기에서도 도르트문트에 강한 면모를 여지없이 과시했다. 도르트문트는 손흥민의 시즌 첫 골 제물이 됐다. 양봉업자 손흥민은 오늘(14일)도 쏠쏠한 꿀을 수확했다.

[영상] 양봉본능 손흥민 활약상 ⓒ 정원일 기자<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