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9710180 0232017081439710180 06 0602001 5.17.5-RELEASE 23 아시아경제 0

'복면가왕' 롤러보이 정체…'어반자카파 박용인'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사진=MBC '복면가왕' 캡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복면가왕’ 롤러보이의 정체는 어반자카파의 박용인으로 밝혀졌다.

13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는 영희의 2연승을 저지하기 위한 도전자 4인(마돈나, 롤러보이, 퀴리부인, 플라밍고)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2라운드 첫 번째 대결은 마돈나와 롤러보이가 장식했다. 마돈나는 마야의 ‘진달래꽃’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이어 롤러보이는 이지의 ‘응급실'’을 불렀다. 그는 짙은 호소력으로 시청자를 매혹시켰다.

연예인 판정단 카이는 “마돈나는 ‘가수교’의 교주인 것 같다. 온몸에 은총의 닭살이 올랐다. 롤러보이는 ‘노래하라. 아무도 듣고 있지 않은 것처럼’이라는 말처럼 자신의 감성에 오롯이 집중했다”며 “그 감성에 동참했다. 고수임이 틀림없다”고 평가했다.

이날 승자는 마돈나였다. 아쉽게 패한 롤러보이는 가면을 벗었고, 그의 정체는 박용인이었다.

아시아경제 티잼 홍민정 기자 hmje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