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9708178 0032017081339708178 02 0204004 5.17.9-RELEASE 3 연합뉴스 0

빌라서 20대 남녀 4명 숨진 채 발견

글자크기
연합뉴스

동반자살 (PG)
[제작 조혜인]



(대구=연합뉴스) 한무선 기자 = 대구 한 빌라에서 남녀 4명이 번개탄을 피우고 숨진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연합뉴스

대구 달서경찰서



13일 대구 달서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10분께 달서구 한 빌라에서 A(26·여)씨 등 20대 여자 3명과 남자 1명이 번개탄을 피운 흔적과 함께 숨져 있는 것을 경찰이 발견했다.

경찰은 A씨가 지난 7일 부산에서 실종 신고가 들어와 휴대전화 위치 추적을 하던 중 이 빌라를 찾게 됐다고 밝혔다.

빌라는 숨진 이들 중 1명이 살던 곳으로 드러났다.

경찰 관계자는 "4명이 서로 어떤 관계인지 등은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경찰은 부검을 통해 사인을 규명하고 주변인 등을 조사해 사망 경위를 밝힐 계획이다.

mshan@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