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9697519 0672017081239697519 04 0401001 5.17.9-RELEASE 67 아시아투데이 0

EU, 북한 문제 논의 위해 14일 긴급회의 소집(종합)

글자크기
아시아투데이 김예진 기자 = 북한 문제와 관련 한반도의 긴장이 높아지는 가운데 유럽연합(EU)은 오는 14일 정치·안보위원회를 열어 북한 문제에 대해 논의하기로 했다고 신화망 영문판 등이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12일(현지시간) 페데리카 모게리니 외교·안보 대표가 EU 회원국들에 오는 14일 임시 정치·안보위원회를 개최해 북한 문제에 대해 논의하기로 했다고 EU 대외정책을 총괄하는 대외관계청(EEAS)이 밝혔다.

앞서 이달10일 EU는 최근 북한의 대륙 간 탄도 미사일(ICBM) 발사와 관련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채택한 대북 결의 2371호에 따라 북한 핵 개발 및 미사일 개발에 관련된 북한 국적자 9명과 북한 단체 4곳을 대북 제재대상에 추가한 바 있다.

또 EU는 미국과 북한의 날선 ‘말’의 공방이 잇따르자 이달 9일 EEAS 대변인 브리핑을 통해 북한에 대해서는 추가적인 도발을 중단할 것을 촉구하고 미국 등 관련국에 대해선 군사적 행동이 아닌 평화적인 방법에 의한 한반도 비핵화를 추진할 것을 요구하기도 했다.

이에 따라 EU가 이번 위원회에서 격화되고 있는 북미 간 갈등의 중재에 나설지 주목된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