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9692843 0512017081239692843 01 0106001 5.17.5-RELEASE 51 뉴스1 0

트럼프 "김정은, 괌 공격 땐 진정 후회하게 될 것"(상보)

글자크기
뉴스1

뉴저지주 골프클럽에서 언론에 입장을 밝히는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 © AFP=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정진탄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은 11일(현지시간)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 괌 또는 미 영토, 동맹국 등을 공격한다면 진정 후회하게 될 것이며, 바로 후회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AFP 통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뉴저지주 자신의 골프리조트에서 기자들에게 미국 또는 동맹국들에 대한 북한의 군사적 행동을 경고하는 자신의 발언 중대성을 충분히 이해하기를 바란다며 이같이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나는 그들이 내 말의 중대성을 충분히 이해하기를 바란다. 내 말은 진실이다"며 "내 말은 이해하기가 매우 쉽다"고 밝혔다.

이어 "그(김 위원장)가 괌이나 미국 영토 또는 미국 동맹국에 어떤 것(공격)을 한다면 그는 진정으로 그것을 후회하게 될 것이고 그것을 빠르게 후회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북한과 막후 채널을 논의하고 싶지 않다고 밝혔다.

그는 많은 사람들이 자신의 대북 발언에 대해 만족해하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이날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를 통해 "북한이 어리석게 행동한다면 군사적 해결 방법을 가동할 준비가 완전히 됐다. 장전된 상태"라며 "김정은이 다른 길을 찾길 바란다"고 밝혔다.
jjtan@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