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9199920 0252017071839199920 02 0209001 5.17.8-RELEASE 25 조선일보 0

꽉막힌 우면동~강남대로… 새 길 만들어 20분 단축

글자크기

왕복 4차선 도로 2020년 완공

조선일보

서울 서초구 우면동에서 강남대로로 진입하는 시간이 20분쯤 줄어들 전망이다. 서초구는 우면동 우면2지구에서 강남대로를 연결하는 유일한 도로인 태봉로의 연장 도로를 만든다고 17일 밝혔다. 태봉로에서 영동1교를 연결하는 새 도로는 길이 1.2㎞, 폭 20m의 왕복 4차선이다. 착공식은 19일 열리며, 완공은 2020년 1월 예정이다. 사업비 630억원은 서울주택공사(SH)에서 부담한다. 공사 기간엔 기존처럼 태봉로~양재천길(1.1㎞)을 이용할 수 있다.

과천에서 강남을 잇는 태봉로~양재천길 구간은 서울의 고질적인 차량 정체 구간이다. 새 도로가 뚫리면 우면동에서 강남대로로 들어서는 도로가 1곳에서 2곳으로 늘어난다. 서초구는 출퇴근 시간에 차량이 분산돼 진입 시간이 줄어들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정선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