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9199358 0292017071839199358 06 0602001 5.17.4-RELEASE 29 OSEN 0

'동상이몽2' 추자현 남편 우블리 "결혼계약서? 아내가 원한다면"[종합]

글자크기
OSEN

[OSEN=조경이 기자] '동상이몽2' 추자현의 남편 우효광이 모든 것을 아내에게 맞춰주는 순박한 모습을 보였다.

17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이재명, 추자현, 김수용 부부의 일상이 공개됐다.

추자현-우효광 부부의 일상.

추자현은 "남편이 아침을 꼭 먹는다"며 "중국 문화가 아침 식사가 정말 중요하다"고 말했다.

추자현은 남편을 위해 미역국과 제육볶음을 준비했다. 우효광이 제일 좋아하는 음식이 미역국이었다.

제육볶음이 쌈이 없다고 하자 "한국사람 맞아?"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추자현은 남편이 너무 많이 먹어 자제 시키는 모습이었다. 추자현은 "먹는 모습 보면 참 행복하다. 저도 너무 사랑하니까. 그런데 배우라 다이어트를 해야하니까 잔소리도 해야할 듯 하다. 제가 이렇게 안 하면 본인이 스트레스를 받는다"고 말했다.

우효광은 갑자기 밥을 먹다가 추자현에게 상의할 게 있다며 "나 밥 더 먹어도 돼?"라고 진지하게 물었다. 이에 추자현이 체중계를 가져오라고 응수했다.

이어 추자현이 결혼계약서를 쓰자고 했다.

남편은 "아이를 갖자"고 말했다. 추자현은 혼자 어떻게 하냐고 민망해하자 우효광이 "나한테 부탁하면 도와주지"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이렇게 많이 먹으면 뭐하냐"며 "한숨 자러 가자"고 말했다.

우효광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아이 빨리 갖고 싶어요"라고 말했다.

본격적으로 결혼계약서를 쓰기 시작했다.

우효광은 추자현에게 "짜증내지 않기"라는 항목을 넣자고 했지만 추자현은 안된다고 단호하게 이야기했다.

추자현은 우효광에게 "인터넷 쇼핑을 줄이라"는 항목을 넣었다.

추자현은 자신의 말을 듣지 않고 이혼을 하게 되면 집, 재산 모두 자신 것이라고 계약서에 사인을 하라고 했다. 우효광은 시무룩한 표정을 지었지만 모든 것을 자포자기한 듯 아내를 위해 사인을 했다.

이렇게 남편에게 살벌하게 하는지 다른 게스트들의 비난이 폭주하자 추자현은 "남편이 연애 시절엔 안 그랬는데, 결혼 하고 나서는 자꾸 본인 이야기를 한다"며 "연애 때는 안 그랬는데 결혼 도장 찍고 나서 그런다"고 답했다.
rookeroo@osen.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