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9123161 0032017071339123161 02 0204004 5.17.5-RELEASE 3 연합뉴스 0

컴퓨터 수리업자가 고객 PC에 랜섬웨어 유포하고 돈 뜯어

글자크기
(대구=연합뉴스) 한무선 기자 = 경북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13일 랜섬웨어를 유포한 혐의(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로 A(42)씨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연합뉴스

랜섬웨어 공격(PG)



컴퓨터 수리업자인 A씨 등은 지난 7일 경북 경주 한 공단 내 중소기업 사무실 컴퓨터에 케르베르(cerber) 랜섬웨어를 유포한 뒤 복구하는 대가로 비트코인을 요구해 570만원을 뜯은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고객 PC를 점검해 준다는 핑계로 데이터를 백업한 뒤 원격으로 랜섬웨어 유포 사이트에 접속해 컴퓨터 4대를 감염시킨 것으로 드러났다.

이어 해커와 협상해야 한다며 컴퓨터 1대당 1비트코인(130여만원 상당)을 요구하는 등 복구 수수료 등으로 570만원을 받아 냈다.

mshan@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