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8039675 0292017052038039675 08 0801001 5.16.13-RELEASE 29 OSEN 0

'GSC 2017:봄', 23일 개막… 스타트업 글로벌 진출의 발판되나

글자크기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이인환 기자] 국내 민간 최대 규모 스타트업 컨퍼런스이 개최된다.

국내 최대 민간 스타트업 컨퍼런스 ‘글로벌 스타트업 컨퍼런스 2017:봄(Global Startup Conderence 2017:Spring, 이하 GSC2017:봄)이 5월 23일 무역센터 코엑스 4층 컨퍼런스홀에서 개최된다. GSC 2017:봄은 ‘스타트업, 글로벌 진출 Ready to Action’을 주제로 진행한다.

스타트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11개 공공기관 및 민간의 발표와 패널토크, 스타트업 전시회/쇼케이스, AWS(아마존웹서비스)/영우디지탈의 개발자를 위한 교육을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다.

정보통신산업진흥원 (NIPA) 글로벌 사업단과 K-ICT 본투글로벌센터, KIC CHINA센터, 카이스트 청년창업투자지주, 농림축산식품부, 한국콘텐츠진흥원, 한국문화정보원, 윤민창의투자재단, 엔젤투자협회, 오백볼트투 등이 참여해 정부기관과 민간 기관의 스타트업 지원 사업 및 글로벌 액셀러레이션 사업을 소개하고, 패널 토의에 참여해 국내 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에 대한 심도 깊은 이야기를 이어갈 예정이다. 패널 토의 후에는 총 12개 스타트업이 참여하여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제품과 서비스로 결과물을 소개할 예정이다.

또한, 한국무역협회는 GSC2017:봄을 통해 해외바이어와 스타트업 간의 수출 상담회를 진행, 해외로 시장을 확대하려는 스타트업들의 갈증을 해소하는데 직접적인 도움을 줄 계획이다. 총 15개사의 해외바이어가 참여하는 이번 상담회에는 사전 신청한 스타트업 중 바이어와의 사전 품목 매칭을 통해 65개사가 참여하게 된다. 행사장 로비에는 총 19개 스타트업이 참여하여 제품 및 서비스 전시가 함께 진행된다.

한편, 403호에서는 오후 3시부터 1시간동안 AWS의 파트너사인 영우 디지탈에서는 ′AWS로 천만 사용자 서비스 만들기′를 주제로 개발자를 위한 기술 교육 세션을 운영한다. 행사를 준비하는 명승은 대표(벤처스퀘어, 오백볼트투)는 ‘국내 스타트업의 해외 진출은 반드시 넘어야 하는 숙제’라며 “이번 GSC2017:봄 컨퍼런스가 국내 스타트업의 해외 진출에 큰 도움이 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한편, 글로벌 스타트업 컨퍼런스는 액셀러레이터 벤처스퀘어가 2013년부터 매년 2회(봄, 가을) 개최하는 국내 민간 최대 규모의 스타트업 컨퍼런스다. 새로운 스타트업을 소개하고, 창업지원사업/최신 IT 트렌드 등을 조명하기 위해 마련됐다. /mcadoo@osen.co.kr

[사진] GSC 홈페이지 캡처.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