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8036258 1082017051938036258 05 0507002 5.17.5-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34177236

'채태인 결승타+조상우 4승' 넥센, kt 누르고 2연승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수원, 조은혜 기자] 넥센 히어로즈가 kt 위즈를 꺾고 2연승을 달성했다.

넥센은 19일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kt와의 시즌 4차전 경기에서 4-3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넥센은 시즌 전적 21승19패1무를 만들면서 2연승을 만드는데 성공했다. 반면 kt는 18승24패로 3연패 수렁에 빠졌다.

넥센 선발 조상우는 6이닝 동안 97개의 공을 던져 6피안타 1볼넷 7탈삼진 2실점으로 시즌 4승을 챙겼다. 이어 오주원, 김상수, 이보근이 마운드에 올랐다. 타선에서는 박정음과 서건창(1타점)이 멀티히트로 테이블세터 역할을 톡톡히 했다. 그리고 채태인이 2타점, 대타로 들어선 김웅빈이 1타점으로 힘을 보탰다.

넥센이 먼저 점수를 뽑아냈다. 1회 박정음과 서건창의 연속안타로 만들어진 찬스에서 윤석민 병살타, 김태완 삼진으로 점수를 내지 못했던 넥센은 3회초 고종욱이 2루타를 치고 나가 서건창의 적시타에 홈을 밟으며 1-0의 리드를 잡았다.

그러나 넥센 선발 조상우를 상대로 좀처럼 점수를 뽑아내지 못하던 kt는 5회말 동점, 그리고 역전에 성공했다. 1사 후 박기혁이 좌전 2루타로 출루, 이대형의 땅볼 때 3루를 밟았다. 그리고 교체 되어 들어온 하준호의 우전 적시타로 홈을 밟으며 1-1 동점을 만들었다. 그리고 곧바로 박경수의 2루타가 터지면서 하준호까지 홈인, 2-1로 점수를 뒤집었다.

넥센도 만만치 않았다. 넥센은 6회초 박정음이 내야안타로 출루, 1사 후 윤석민의 중전안타로 1·2루 찬스를 잡았다. 그리고 타석에 대타 김웅빈이 들어섰고, 김웅빈이 적시타를 뽑아내면서 박정음이 들어와 다시 2-2의 균형을 맞췄다. 이어 김하성의 땅볼로 만들어진 2사 2·3루 찬스에서 채태인이 깨끗한 중전안타로 주자들을 모두 불러들였고, 넥센은 4-2로 앞서나가기 시작했다.

이후 양 팀의 추가 득점이 없다 kt가 9회말 마무리 이보근을 상대로 때려낸 장성우의 솔로 홈런으로 3-4로 턱밑까지 넥센을 쫓았으나 점수를 뒤집는 데 실패했고, 결국 리드를 지킨 넥센의 승리로 경기가 종료됐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