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7474122 0232017042137474122 08 0803001 5.17.1-RELEASE 23 아시아경제 0

5월 UHD방송, 진짜 무기는 화질보다 '콘텐츠'

글자크기
현재 HD보다 4배 선명한 화질은 기본
다시보기·맞춤형 추천·콘텐츠 검색 등


[아시아경제 김동표 기자]지상파 방송사들은 UHD방송 도입에 맞춰 '양방향 홈포털' 서비스를 도입한다. 시청자가 단순히 영상을 전송받는 입장에서 벗어나, 직접 콘텐츠를 검색하고 선택할 수 있게 된다.

알고리즘에 따라 맞춤형 콘텐츠를 추천받고, 지상파의 30년간 모든 TV콘텐츠를 다시 볼 수도 있다. 또 실시간 방송을 보고있다가 관련 영상 보기를 누르면 바로 다시보기, 하이라이트 클립, 예고편보기 등의 VOD서비스를 선택할 수도 있게 된다. 또 실시간방송을 보면서 주연배우의 과거 출연작 목록 등도 알아볼 수 있다.

한국방송학회는 21일 상암 누리꿈스퀘어에서 정기학술대회를 열고, 지상파 UHD가 단순한 화질의 개선을 넘어 새로운 방송통신 기술과의 융합을 통해 한 차원 높은 공공플랫폼으로서 자리매김할 수 있는 구체적인 가능성들이 제시했다.

아시아경제

지상파 UHD 양방향 홈포털 유저인터페이스(UX) 화면 예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권기정 SBS UHD 추진팀 매니저는 이날 '지상파UHD 양방향 방송서비스의 필요와 원리, 제도적 해결 과제'라는 발표를 통해 "지상파 UHD는 방송(Broadcasting)과 통신(Broadband)을 결합시켜 시청자의 니즈를 만족시키는 혁신적인 방송서비스를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양방향 홈포털'과 '방송 동영상 검색'을 소개하며 "전혀 새로운 TV경험을 하게 될 것"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UHD TV에 앱(APP) 형태로 제공되는 '양방향 홈포털'은 시청자의 시청패턴, 취향 등을 알고리즘으로 분석해 개인에게 맞는 콘텐츠를 추천하고 배치해주는 큐레이션 기능과, 지상파에서 지난 30년간 방송된 모든 TV콘텐츠를 검색해서 볼 수 있는 아카이브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방송 동영상 검색'으로는 간단한 키워드 검색으로 무궁무진한 지상파 방송 아카이브에서 관련 메타데이터가 포함된 콘텐츠를 찾아 골라 볼 수도 있게 된다.

권 매니저는 "포털사이트, IPTV, 가전사, 글로벌 OTT 등이 기존 사업 영역을 넘어 무한 경쟁을 벌이게 될 미디어 시장에서 공공플랫폼의 역할은 더욱 특별한 의미를 가질 것"이라면서 "공공플랫폼의 안착을 위해 보수적 관점에 사로잡혀 있는 비대칭규제들을 획기적으로 개선하고, 유료방송에 편향된 기형적인 국내 미디어 환경을 정상화해 시청자들의 다양한 매체 선택권을 보장하는 정책방향이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이상운 남서울대 교수는 '지상파UHD 방송서비스의 공공성 제고를 위한 정책적 과제'라는 발표에서 "지상파 UHD 방송은 유료방송 없이도 양질의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받을 수 있는 방송서비스 접근권의 보장해야 한다. 통신서비스만으로는 취약할 수밖에 없는 최후의 국가 재난통신매체로서의 역할, 경쟁력 있는 한류 방송콘텐츠 제작을 통한 경제적 효과 창출 등 다양한 공적 책무를 지닌다"고 말다.

이 교수는 "이러한 공적책무들의 원활한 수행을 위해 국가 차원의 재원 확보전략과 제도적 지원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김동표 기자 letme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