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7465675 0032017042137465675 05 0507001 5.16.8-RELEASE 3 연합뉴스 26601512

테임즈, 결승포로 시즌 8호 홈런…오승환과 대결은 무산

글자크기
연합뉴스

테임즈 홈런에 고개 숙인 투수 카를로스 마르티네스[AP=연합뉴스]



연합뉴스

에릭 테임즈(우) 홈런 세리머니[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에릭 테임즈(31·밀워키 브루어스)가 홈런포를 다시 가동하고 메이저리그 홈런 부문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테임즈는 21일(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의 밀러파크에서 열린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 2017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홈 경기에서 밀워키가 3-4로 밀린 5회말 1사 1루에서 역전 2점포를 쏘아 올렸다.

테임즈는 세인트루이스 선발투수 카를로스 마르티네스에게서 파울 한 개를 걷어낸 뒤 2구째인 시속 151㎞의 속구를 받아쳐 가운데 담장을 넘겼다.

테임즈의 시즌 8호 홈런이다. 이 홈런으로 테임즈는 메이저리그 홈런 공동 선두에서 다시 단독 선두로 나섰다.

지난 18일 시카고 컵스전까지 5경기 연속 홈런 퍼레이드를 벌이다 잠시 쉬었던 테임즈는 3경기 만에 다시 대포를 가동했다.

이 홈런으로 밀워키는 5-4로 전세를 뒤집고 리드를 지켜 승리했다. 테임즈의 홈런은 결승포가 됐다.

테임즈는 이날 4타수 2안타(1홈런) 2타점 2득점 1삼진으로 맹활약했다.

시즌 타율은 0.415(53타수 22안타)에 이른다.

첫 타석부터 안타를 뽑았다. 마르티네스의 시속 152㎞ 투심 패스트볼을 밀어쳐 좌전 안타를 치고 무사 1, 3루를 만들었다.

테임즈는 전날 안타 없이 볼넷만 3개 골라 나갔으나, 이날 안타 생산도 재개했다.

테임즈는 이후 트래비스 쇼의 우월 3점 홈런에 득점에도 성공했다.

세인트루이스는 2회초 무사 만루에서 콜튼 웡의 싹쓸이 3루타로 3-3 동점을 만들었다.

테임즈는 2회말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는 풀카운트 승부 끝에 2루수 땅볼로 물러났다.

세인트루이스는 5회초 맷 카펜터의 중월 솔로포로 3-4로 역전했다.

그러나 테임즈의 5회말 2점포로 점수가 뒤집어졌고, 밀워키는 6회말 젯 밴디의 2점포로 7-4로 달아났다. 이어 2사 후 다시 타석에 들어선 테임즈는 세인트루이스 불펜 케빈 시그리스트에게 루킹 삼진을 당했다.

밀워키는 8회초 세인트루이스 제드 저코에게 솔로포를 맞았지만, 추가 실점을 막고 7-5 승리를 지켜 2연패에서 탈출했다.

세인트루이스의 마무리투수 오승환(35)은 등판 기회가 찾아오지 않으면서 테임즈와 첫 맞대결도 불발됐다.

abbie@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