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7437596 0132017042037437596 06 0601001 5.17.8-RELEASE 13 TV리포트 0

'언슬2' 측 "전소미, 장진영 결혼 소식 몰라…놀랐지만 축하"

글자크기
TV리포트

[TV리포트=김가영 기자] 지충샘 바라기였던 황금 막내 소미가 ‘금사빠’ 거부를 선언하며 지충샘을 향한 마음을 접었다고 선언했다.

오는 21일 방송될 KBS2 ‘언니들의 슬램덩크 2’(연출 박인석, 이하 ‘언슬2’)는 김숙-홍진경-강예원-한채영-홍진영-공민지-전소미가 걸그룹 의상 셀렉과 함께 타이틀곡 ‘맞지?’의 2차 녹음을 진행한다. 이 가운데 장진영 보컬 트레이너의 결혼 소식을 접한 전소미가 멘붕에 빠지며 더 이상의 금사빠 거부를 선언 했다.

황금막내 소미는 2차 녹음에 앞서 다같이 모인 녹음실에서 장진영 보컬 트레이너가 등장하자 뾰루퉁한 목소리로 “앞으로 서운해 하지 마요. 나 이제 그 쪽 쳐다도 안 볼 거예요”라며 선생님과의 첫 사랑에 실패한 귀엽고 풋풋한 여고생의 모습을 보여 주며 엄마 미소를 유발했다.

이에 장진영 보컬 트레이너는 자신이 말하지 않았을 뿐 속이지는 않았다며 언니쓰 멤버들의 서운함을 달래기 바빴다. 하지만 장진영 트레이너의 자초지종 설명에도 불구하고 김숙은 “우리가 삼각관계에 빠져 있는 동안에도 아무말도 하지 않았다”며 지충샘의 여심 강탈죄를 나무랐다. 홍진경 역시 “우리 소미가 노래할 때 괜히 방에 들어가서 춤 추고, 끼 부리고!” 라며 황금 막내 전소미를 특별히(?) 챙기는 모습으로 웃음을 터트렸다고.

소미는 “저희가 ‘맞지?’로 축가를 불러 드릴까요?”라며 다친 마음을 추스리는 새침한 모습을 보여 언니들로부터 속도 없다는 타박 속에 황금막내 사랑솜의 무한 사랑을 뿜어냈다고.

‘언슬2′ 제작진은 “소미는 선생님의 결혼 소식을 몰랐다. 이에 모두 깜짝 놀랐지만 진심으로 축하를 보냈다”며 “지충샘의 결혼식 소식까지 들리는 등 연이은 좋은 소식에 언니쓰 모두 힘을 얻고 있다. 멤버들의 노력이 빛나고 있는 ‘맞지?’의 녹음에 기대를 걸어달라”고 말했다.

김숙-홍진경-강예원-한채영-홍진영-공민지-전소미의 걸그룹 도전기 ‘언니들의 슬램덩크 2’는 오는 21일 오후 11시 10분에 11회가 방송된다.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사진=KBS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