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6784966 0252017032136784966 01 0103001 5.16.13-RELEASE 25 조선일보 0

정우택 "朴 출두 국가적 비극…개헌 안 되면 다음 대통령도 불행"

글자크기

검찰에 "국가 품격 고려해 朴 예우 안전 신경써달라"

조선일보

정우택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21일 국회 원내대책회의에서 생각에 잠겨 있다. /연합뉴스


정우택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21일 박근혜 전 대통령의 검찰 소환을 지켜본 뒤 “(분권형) 개헌이 이뤄지지 않으면 다음 대통령도 국가적 불행을 초래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박 전 대통령의 검찰 출두는 국가적 비극”이라면서 “대통령 1인에 집중된 권한을 분산시키고 어느 한 정당의 권력 독점을 막아야 이러한 비극을 막을 수 있다”고 말했다.

개헌에 소극적인 지지율 1위 대선 주자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겨냥한 것으로 해석됐다.

그는 “잘 추진돼온 분권 협치형 개헌이 한 당의 반대로 무산된다면 우리 정치권은 혹독한 국민적·역사적 심판을 받을 것”이라며 “다시는 불행한 일이 반복되지 않기를 진심으로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자유한국당은 이날 박 전 대통령의 검찰 출두에 대해선 공식 논평을 내지 않았다. 다만, 정 원내대표는 “오늘 출석으로 모든 진실이 밝혀지기를 기대한다. 검찰은 어떤 외압과 여론에도 휘둘리지 말고 법과 원칙에 따라 진실을 밝혀야 한다”며 “조사 과정에서 전직 대통령에 대한 예우와 안전에도 힘을 써달라”고 말했다.

[정시행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