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6782939 0242017032136782939 08 0801001 5.17.1-RELEASE 24 이데일리 0

네이버, 기초과학 분야 4년간 100억원 투자키로

글자크기

화학·생물학·지구과학 등 12개 학회와 협약 체결

[이데일리 김유성 기자] 네이버(035420)는 국내 기초과학 분야에 앞으로 4년간 100억원을 투자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를 위해 네이버는 화학, 생물학, 지구과학 등 기초과학 분야 12개 학회와 협약을 체결했다. 표제어 약 1만5000개 분량의 기초과학 분야 지식 콘텐츠 제작에도 지원한다. 네이버는 이번 투자를 통해 사용자들에게 보다 정확하고 신뢰도 높은 검색결과를 제공할 방침이다.

네이버 관계자는 “이번 투자와 함께 전문가들이 직접 콘텐츠를 제작 편집 관리할 수 있는 저작 툴을 지원함으로써, 지식이 전문가 중심으로 생산, 유통되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겠다”며 “이를 통해 전문가들은 콘텐츠에 대한 통계나 사용자들의 피드백 등을 통해 사용자와 긴밀한 커뮤니케이션을 이어가며 보다 생생한 지식 콘텐츠 구축이 가능해질 것”이라고 예상했다.

직관적으로 정보를 흡수하는 모바일 사용자들을 위해, 이미지, 오디오, 동영상 등의 멀티미디어 요소도 강화한다. 네이버의 투자로 제작된 다양한 지식 콘텐츠는 네이버 지식백과를 통해 서비스된다. 누구라도 해당 콘텐츠를 활용해 자유로운 2차 연구·저작 활동이 가능하다.

지식백과 담당 네이버 김선옥 리더는 “지난 2015년부터 대한수학회와의 제휴를 통해 ‘수학백과’를 제작해 제공해보니 기초 학문 콘텐츠에 대한 이용자들의 니즈가 매우 높다는 것을 알게 됐다”고 투자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특히 전문가들이 직접 관리할 수 있는 저작툴을 통해 전문가와 이용자가 직접 소통하면서 콘텐츠가 생산되고 업데이트되는 플랫폼을 만들어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덕환 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 부회장 겸 서강대 화학과 교수는 “다가올 기술 중심의 미래 사회를 앞두고 국내 기초과학 분야에서의 지식 체계화는 반드시 필요한 상황”이라며 “그간 국내 연구자들이 축적한 풍부한 지식들이 네이버의 지원을 통해 한글 데이터로 체계화되어 보다 많은 사람들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투자는 지난 NAVER CONNECT 2017 컨퍼런스에서 밝힌 콘텐츠 기술 분야 투자의 한 축으로 진행된다. 네이버는 앞서 어학사전 및 오디오, 동영상 콘텐츠 등에 대한 투자 계획을 밝힌 바 있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