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6780211 0242017032136780211 02 0201001 5.17.1-RELEASE 24 이데일리 0

`댓글 알바` 의혹 설민석-최진기, 경찰 조사 착수

글자크기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e뉴스 유수정 기자] 경찰이 ‘댓글 알바’ 고용 의혹에 휘말린 유명 사교육 강사 설민석과 최진기씨에 대해 수사에 돌입했다.

20일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시민단체 ‘사교육 정상화를 촉구하는 학부모 모임’(이하 사정모)가 서울중앙지검에 설씨와 최씨를 고발한 사건을 넘겨받았다.

이에 경찰은 지난 14일 사정모의 법률 대리인인 법무법인 넥스트로 강용석 변호사를 조사했다. 아울러 내부 제보자로 알려진 이투스의 전 직원 역시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했다.

앞서 사정모는 설씨 등이 수험생을 가장한 댓글 작성 아르바이트생을 고용해 자신을 홍보하고 경쟁 인터넷 강사를 비난하는 댓글을 달았다며 업무방해, 명예훼손 등의 혐의로 고발했다.

이와 관련 설씨 등이 활동 중인 이투스 측은 “소속 강사의 명예를 훼손하고 업무방해를 일삼는 행위에 대해 명예훼손 및 업무방해로 고발한 상태”라며 근거 없는 사실이라고 반박했다.

한편, 경찰 측은 설씨와 최씨의 소환 조사 가능성에 대해서는 정해진 바가 없다고 설명했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