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6780177 0142017032136780177 02 0204001 5.17.5-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박前대통령 조사 때 유영하·정장현 변호사 입회 방침"(속보)

글자크기
mountjo@fnnews.com 조상희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