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6776259 1082017032136776259 06 5.15.16-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36765634

'그거너사' 첫방…조이, 이현우앓이 시작됐다 (종합)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조이가 이현우에게 푹 빠졌다.

20일 첫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1회에서는 윤소림(조이 분)이 강한결(이현우)을 짝사랑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윤소림은 할머니가 운영하는 가게 배달을 도왔고, 일이 끝나자마자 기타를 매고 오디션장으로 달려갔다. 윤소림은 버스에서 한 할머니를 도왔고, 이때 강한결은 윤소림과 같은 버스에 타고 있었다.

윤소림은 버스에서 내린 뒤 기타가 비에 젖을까봐 걱정했고, 강한결은 우산을 건넸다. 그날 밤 윤소림은 홀로 노래를 부르며 강한결을 떠올렸다.

강한결과 윤소림은 우연히 재회했다. 강한결은 갑자기 발상이 떠올랐고, 지나가던 윤소림에게 급히 휴대폰을 빌렸다. 윤소림은 강한결을 한눈에 알아봤고, 강한결은 윤소림의 휴대폰에 직접 만든 노래를 녹음했다.

윤소림은 말 한마디 해보지 못한 채 강한결을 놓쳤고, 게다가 휴대폰까지 액정이 깨졌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윤소림은 "나 어떡하지. 나 누구 좋아하게 된 거 같아"라며 짝사랑을 시작했다.

또 윤소림은 밴드 오디션장에서 공포증 때문에 노래를 부르지 못했다. 이때 윤소리은 강한결을 발견했고, 그를 붙잡기 위해 노래를 시작해 극의 긴장감을 더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tvN 방송화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