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6586514 0092017031036586514 02 0201001 6.0.16-HOTFIX 9 뉴시스 0 popular

용산구, 베트남 자매도시에 '퀴논 세종학당' 개강

글자크기
뉴시스

용산구 퀴논 세종학당 개소식


【서울=뉴시스】박대로 기자 = 서울 용산구(구청장 성장현)는 해외자매도시 베트남 퀴논시에서 운영 중인 '퀴논(꾸이년) 세종학당'이 13일 2017년 1학기 개강식을 갖는다고 10일 밝혔다.

개강식은 현지시간 오후 4시부터 1시간 동안 퀴논시청 1층 대강당에서 열린다. 응오황남 퀴논시장을 비롯해 퀴논시민 200여명과 주남석 용산국제교류사무소장 등 세종학당 관계자들이 참석한다.

개회 후 퀴논부시장과 주남석 소장, 학생대표가 차례로 발언한 뒤 행사를 마친다. 행사 내빈으로 레티디엔 빈딩성 교육양성청 부청장, 응웬 뜩황 빈딩성 외무청 부청장, 판티리짱 레퀴돈 고등학교 부교장, 당티투 투이 꼭혹 고등학교 부교장 등이 이름을 올렸다.

용산구는 지난해 4월 퀴논시에 용산국제교류사무소를 개소했으며 6월 세종학당재단(이사장 송향근)과 세종학당 개설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같은해 9월에 세종학당을 정식 개소했으며 6개반 160명을 대상으로 한국어 교육을 해왔다. 퀴논중학교와 레퀴논·꾹혹 고등학교에 다니는 학생들부터 퀴논종합병원·퀴논대학교·퀴논시·빈딩성 소속 공무원 등이 수강 중이다.

한국어 수업은 세종학당재단에서 파견한 한국어 교원과 용산구 베트남 유학생 지원 사업을 통해 최근 숙명여대를 졸업한 팜 휜 이꽌, 용산구청 파견 공무원 등이 맡는다.

베트남 퀴논시는 빈딩성의 제1행정시로 인구는 28만명이다. 베트남전 당시 파월 한국군 맹호부대의 주둔지이자 최대 격전지이기도 하다. 맹호부대는 1948년 용산구 삼각지에서 수도경비사령부라는 명칭으로 창설됐다.

용산구는 한국과 베트남의 수교가 시작된 1992년 이후 지방정부로서 양국간 우호협력 증진을 위해 노력해 왔다. 지난 1996년 용산구 대표단이 처음 퀴논시를 방문했고 이듬해 두 도시 간 자매결연 협약이 체결됐다.

성장현 구청장은 "한국과 베트남이 한글로 하나가 되고 있다"며 "한국어와 한국 문화 보급을 위한 퀴논 세종학당 운영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daero@newsis.com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