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6155854 0182017021836155854 05 5.15.15-RELEASE 18 매일경제 0

볼티모어, 브락에 연봉 조정 패...1995년 이후 첫 패배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美 글렌데일) 김재호 특파원] 볼티모어 오리올스가 셋업맨 브래드 브락(30)과의 연봉 조정에서 패했다.

'팬랙스포츠'의 존 헤이먼은 18일(한국시간) 소식통을 인용, 오리올스가 브락과의 연봉 조정에서 패했다고 전했다.

오리올스는 이번이 두 번째 연봉 조정인 브락을 상대로 252만 5000달러의 연봉을 제시했지만, 선수측은 305만 달러의 연봉을 요구했다. 오리올스 구단은 협상없이 조정 위원회로 향했지만, 조정 위원들은 선수의 손을 들어줬다.

매일경제

볼티모어 오리올스가 브래드 브락과의 연봉 조정에서 졌다. 사진=ⓒAFPBBNews = News1


'FOX스포츠'의 켄 로젠탈 등 현지 언론은 이번 패배가 1995년 이후 오리올스 구단의 첫 연봉 조정 패배라고 전했다. 오리올스는 1995년 벤 맥도널드와의 연봉 조정에서 패한 이후 지금까지 연봉 조정에서 9번 연속 이겼다. 이번 시즌도 백업 포수 케일럽 조셉과의 연봉 조정에서 승리했다.

2011년 메이저리그에 데뷔한 브락은 6시즌동안 288경기에 등판, 평균자책점 2.96 9이닝당 볼넷 4.1 탈삼진 9.7 이닝당 출루허용률 1.242를 기록했다.

지난 시즌은 데뷔 후 가장 좋은 성적을 거뒀다. 71경기에서 79이닝을 소화하며 이닝당 출루허용률 1.038 25볼넷 92탈삼진 평균자책점 2.05를 기록했다. 잭 브리튼과 함께 8, 9회를 막으면서 리그 최강의 필승조로 활약했다. 데뷔 후 처음으로 올스타에 뽑혔다.

브락의 승리로 이번 시즌 메이저리그 연봉 조정은 14차례 조정에서 선수와 구단이 7승 7패로 동률을 이뤘다. 이제 남은 것은 뉴욕 양키스와 델린 베탄세스의 연봉 조정이다.

[greatnemo@maekyu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