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5423316 0432017011135423316 03 0301001 5.16.11-RELEASE 43 SBS 0

명절에 전 부치다 '화르르'…기름 화재 진화 방법은

글자크기
<앵커>

설 명절에 식용유 많이 사용하시죠. 전 같은 명절 음식 만들다 식용유를 잘못 다뤄서 불이 나는 경우가 생각보다 많이 있습니다. 특히 기름에 붙은 불 끄는 방법은 미리 숙지하시면 좋겠습니다.

심영구 기자가 전해 드립니다.

<기자>

부엌에서 요리를 하다 불이 나 집안 전체가 시커멓게 타버렸습니다.

가정에서의 화재는 튀김이나 전을 부치다 식용유에 불이 옮겨붙어 발생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실제로 최근 5년간 명절 연휴에 발생한 주거시설 화재 중 37%가 부엌에서 났습니다.

솥에 식용유를 붓고 실험을 해봤습니다.

식용유가 일정 온도를 넘어서자 갑자기 불길이 치솟습니다.

[유승관/삼성화재 방재연구소 박사 : 기름 같은 경우에는 360도 이상의 온도로 올라가게 되면 스스로 발화하는 특성을 가지고 있습니다. 별도 점화원 없이도 스스로 화재가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불을 끄기 위해 일반 소화기를 사용했더니 꺼지는가 싶던 불길이 잠시 뒤 더 크게 살아납니다.

스프링클러도 소용없습니다.

물이 수증기로 변해 사방으로 튈 뿐 불은 꺼지지 않습니다.

[살수된 물들이 일부 튀어서 안쪽으로 들어가면서 화재가 더 확대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고요.]

기름에 붙은 불은 기름화재 전용 소화기를 사용해야 합니다.

이런 소화기가 없을 때는 마요네즈를 뿌려도 됩니다.

마요네즈에 있는 레시틴라는 성분이 기름 표면을 둘러싸면서 산소를 차단해 불을 끌 수 있습니다.

배추처럼 잎이 큰 채소를 불붙은 솥에 던져 넣으면 기름 온도를 낮춰 불길을 잡을 수 있습니다.

(영상취재 : 전경배, 영상편집 : 김형석, 취재협조 : 삼성화재 방재연구소)

※ ⓒ SBS & SBS콘텐츠허브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 '최순실 파문' 특검…SBS뉴스 모아 보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