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3466689 0902016100733466689 02 0201001 6.0.17-RELEASE 90 아주경제 0 popular

"글로벌 문화를 만난다"… 용산구, 15~16일 '2016 이태원 지구촌 축제' 개최

글자크기
아주경제

지난해 '이태원 지구촌 축제'가 열린 이태원관광특구 일대가 인파로 북적이고 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주경제 강승훈 기자 = '이태원, 세계의 문화 꽃이 만발하다.'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전국 가을철 축제의 절정을 장식할 '2016 이태원 지구촌 축제'를 오는 15~16일 양일간 이태원관광특구 일대에서 개최한다.

올해는 이태원로 메인거리 주변은 물론 최근 조성을 마친 베트남 퀴논거리(보광로 59길)와 앤틱가구거리까지 포함해 구역이 크게 확대돼 볼거리, 즐길거리를 더했다.

이태원 지구촌 축제에는 전 세계에서 100만명 이상의 관광객이 찾아오는 것으로 유명하다. 구는 이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할 방침이다. 행사 주최는 (사)이태원관광특구연합회다.

이태원로 메인거리는 이틀에 걸쳐 전면 교통통제가 이뤄진다. 오전 11시부터 오후 9시30분까지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4대 만발'(기대만발, 화제만발, 문화만발, 웃음만발) 콘셉트로 구성했다.

하이라이트는 15일 오후 3시부터 2시간 동안 이어지는 지구촌 퍼레이드 행렬. 일반 시민들과 군인, 경찰, 학생 등 1000여 명이 참여한다. 취타대, 경찰대학 의장대, 세계 민속의상, 미8군 군악대, 중국 용춤, 난타, 강강술래, 영산쇠머리대기 등으로 구성됐다. 퍼레이드는 한강진역부터 제일기획과 이태원역을 지나 녹사평역까지 약 1.4㎞ 구간에 걸쳐 이뤄진다.

축제 개막식과 폐막공연은 15일 오후 5시와 16일 오후 7시30분 이태원로 메인무대에서 각각 진행된다. 기타 자세한 일정은 관련 홈페이지(www.itaewonfest2016.modoo.at)와 축제 공식 SNS(페이스북·인스타그램:itaewonfest2016)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올해는 권역을 크게 확장시킬 뿐만 아니라 단순히 먹고 즐기는 '소비의 축제'가 아닌 느끼고 감상하는 '문화의 축제'로 전환시키고자 한다"며 "이태원 관광객 1000만 시대를 맞아 지구촌 축제가 국내를 넘어 세계의 대표 축제로 나아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승훈 shkang@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